EXCOME (주) 엑스컴 인터내셔널

맨 위로

EXCOM NEWS

뉴스

[전시소식] 신재생에너지의 모든 것, SWEET 2015 개막
2015.03.11 조회수 3811

 

신재생에너지 전문전시회 ‘SWEET 2015 (Solar, Wind & Earth Energy Trade Fair 2015)’가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광주광역시와 전남도가 공동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KOTRA, 한국풍력산업협회, 에너지관리공단 광주·전남지역본부가 공동주관하는 ‘SWEET 2015’는 스마트그리드, 태양열, 태양광, 풍력, 바이오, 전력 등 화석연료를 대체할 미래 신재생에너지의 우수 기술과 최신 정보들을 한자리에서 선보인다.

올해 10회째를 맞은 ‘SWEET 2015’는 미국, 프랑스, 네덜란드, 일본, 중국, 인도 등 신재생에너지산업 선진국을 포함해 21개국, 165개사, 500부스 규모로 국내 유사 전시회 중 유일하게 KOTRA와 공동주관한다.

전시 기간 18개국, 65개사, 85명의 글로벌 바이어들을 대거 초청해 9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참가업체에게 수출상담 등 역대 최대 규모의 비즈니스 교류의 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에는 유니슨, 헵시바, 탑솔라, 탑선, 스페이스원 등 국내 신재생에너지 선도기업과 한국전력 및 협력업체 31개사, 전력거래소 등 나주 이전 에너지 공기업, 서부발전 등 6개 발전사와 32개 협력업체 등이 대거 참가해 광주·전남이 에너지산업의 중심지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예정이다.

참가업체들의 전시 품목 가운데 현대자동차는 무공해 차세대 친환경 차량인 수소 연료전지 버스를 선보이는 것을 비롯해 영구자석발전기로 세계 3대 발명 대회 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발전기 부분에서 유일하게 NEP 인증(지식경제부)을 획득한 디젤발전기 전문업체인 (주)썬테크의 ‘자가진단형 영구자석 동기발전기’도 눈길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전남도와 투자협약을 통해 율촌산단에 500억 원을 들여 태양광모듈을 제조하는 첨단시설을 맡은 (주)탑선은 10년 이상의 노하우로 생산하는 세계 유일의 400Wp급 태양광 모듈을 선보이면서 국내 판매와 해외 수출에 나선다.

지난해 광주시 유망 중소·중견기업으로 선정돼 신재생에너지 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한 태양광 전문기업인 (주)탑솔라는 대형 태양광 구조물을 전시하고, 국내 1위 풍력발전기 업체인 유니슨은 주력품목인 750kw급 기어리스형 풍력발전시스템과 2MW급 풍력발전시스템을 소개할 예정이다.

수출상담회에 참가하는 글로벌 바이어 가운데 연간 수출입 규모 70억 달러의 과테말라 엠프레사 일렉트리카(Empresa Electrica)사는 한국 기업과의 실질적인 교류 확대를 위해 참가하는 것을 비롯하여 중동지역 최대 신재생에너지 기업인 알-카쟘 시 글로벌(AI-Qalzam Sea Global)은 한국의 태양광 및 스마트 그리드 사업과 관련된 참가업체와 상담이 예정돼 있다.

국제기구 태평양전력협회(PPA), 인도 구차라트 에너지개발본부 등 해외 정부 고위 관계자와 미국, 러시아, 뉴질랜드, 태국 등 글로벌 바이어들과 참가업체들의 대규모 에너지 개발 및 보급 프로젝트 수주 활동이 기대되고 있다.

포스코에너지, 한화큐셀코리아, 유니슨, 대명 GEC, 한솔 테크닉스, 지멘스 코리아 등 국내 대기업과 한전, 발전사, 수자원공사, 제주에너지공사 등 공기업들도 바이어로 참가, 참가업체들과 납품계약 여부 등 ‘대중소기업협력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전시 기간 전국 신재생에너지 지원사업 담당 공무원 직무교육과 상담회를 동시 개최해 공공기관과의 실질적인 거래가 이뤄지는 비즈니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이번 전시는 신재생에너지산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다양하고 전문적인 학술행사도 펼쳐진다. 노영민 의원실은 ‘국회 신성장산업포럼’, 장병완 의원실은 ‘혁신도시 연계 광주발전 전략 토론회’을 각각 개최하는 것을 비롯 한국태양에너지 학회는 ‘한국태양에너지학회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전자부품연구원이 주최하는 ‘옥내 DC배전용 전기기기 수요창출을 위한 DC 전기전자 산업육성 기술교류회 및 기획위원회’와 한국전기기술인협회가 주최하는 ‘전기안전관리기술교육’ 및 ‘2015년 제1차 전기설비안전관리를 위한 기술세미나’, 한국자동차공학회가 주최하는 ‘2015 국제알코올연료 심포지엄(ISAF 2015)’도 함께 열려 전문 참관객 5,000여명이 행사장을 찾을 예정이다.

이밖에 아파트 발코니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공동주택 발코니형 빛고을 발전소’를 통해 가정용 태양광 설치, LED 조명, 에너지절약 제품 등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신재생에너지 기술들도 풍성하게 선보인다.

광주시 관계자는 “한국전력을 비롯한 에너지 공기업이 나주로 이전함에 따라 광주·전남은 앞으로 에너지밸리를 중심으로 한 최적의 신재생에너지 메카가 될 것이다”라며 “SWEET 2015 참가업체의 국내외 판로개척과 수출확대 등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SWEET 2015’는 국내 유사 전시 최초로 UFI(국제전시연합) 인증을 획득한데 이어 8년째 산업통상자원부의 ’유망전시‘로 선정된 신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평가받고 있다.

목록